[종합] 참신한 특허제품, 재외동포 만나 해외로 진출한다

특허청-재외동포재단, 특허기업 해외진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특허뉴스 박진석 기자 | 기사입력 2019/10/22 [11:48]

[종합] 참신한 특허제품, 재외동포 만나 해외로 진출한다

특허청-재외동포재단, 특허기업 해외진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특허뉴스 박진석 기자 | 입력 : 2019/10/22 [11:48]

▲ 천세창 특허청 차장(왼쪽)과 한우성 재외동포단 이사장(오른쪽)이 업무협약을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특허뉴스


특허청과 재외동포재단은 특허기반 우수 중소기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1022일 오후 130분 세계한상대회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은 국민 편의를 높이기 위해 공공서비스를 혁신하는 정부혁신으로, 중소기업들이 국내시장에 안주하지 않고 재외동포 네트워크의 도움으로 해외시장에 진출하도록 지원하기 위해 추진됐다.

 

특허기반 중소기업이 특허사업화 초기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성장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판로를 개척하여 안정적인 매출을 확보할 필요가 있다.

 

그러나 우리 중소기업들은 우수 특허제품을 개발하고도 자금부족, 언어장벽, 현지 정보와 네트워크 부족으로 해외시장에 쉽게 도전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한편 현지 정보와 네트워크를 갖춘 재외동포 기업인들은 현지시장에서 통할 수 있으면서도 후발기업이 모방할 수 없는 제품을 발굴하길 희망하며 매년 세계한상대회를 찾고 있다.

 

이에 특허청과 재외동포재단은 작년부터 세계한상대회 등을 통해 특허기반 중소기업과 재외동포기업인을 시범적으로 연결했으며, 지속적인 협력관계 구축을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특허기반 중소기업 및 대학·공공연과 재외동포기업 간 협력 네트워크 구축 세계한상대회 등 재외동포재단 주관 동포교류 행사 협력 특허청 주관 해외 특허마케팅 협력 등이다.

 

특허청은 중소기업의 참신한 특허제품과 대학·공공연의 혁신적인 특허기술 및 역량있는 청년 등을 발굴하여 재외동포기업에게 소개한다.

 

재외동포재단은 신제품 현지진출 경험 및 역량, 현지 생산·유통·판매 네트워크 및 시장동향 등 정보를 특허기반 중소기업에게 제공할 수 있거나, 국내 대학·공공연의 특허기술을 라이선스 또는 현지 수요기업에게 소개하고, 국내 대학의 청년인재를 고용할 수 있는 재외동포 기업인을 소개하게 된다.

 

박원주 특허청장은 사업화 초기부터 해외판로를 개척하고 현지특허로 무장한다면 중소기업 제품도 제값을 받을 수 있다면서,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국내 중소기업들이 제값 받는 강한 특허를 확보하여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하는 계기가 마련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특허청,재외동포재단,업무협약,해외시장진출,재외동포기업인,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