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동향] 포스트코로나 시대 주목받는 ‘증강현실’... App 특허출원 증가세

특허뉴스 염현철 기자 | 기사입력 2020/11/02 [10:24]

[특허동향] 포스트코로나 시대 주목받는 ‘증강현실’... App 특허출원 증가세

특허뉴스 염현철 기자 | 입력 : 2020/11/02 [10:24]

 

현실 세계에 가상의 사물을 합성한 이미지를 실시간으로 제공함으로써 마치 실제 공간에 사물이 존재하는 것처럼 보여주는 기술인 증강현실(Augmented Reality, AR) 애플리케이션(APP) 관련 특허출원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이끌어갈 핵심기술의 하나로 주목받고 있는 증강현실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 적용되면, 소비자가 매장을 직접 방문하지 않더라도 스마트폰의 카메라로 집안을 촬영하면서 화면을 통해 사고 싶은 가구나 가전제품을 곳곳에 배치해 보고, 제품의 기능도 미리 체험할 수 있는 실감형 쇼핑이 가능해 진다.

 

특허청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증강현실 애플리케이션 관련 국내 특허출원은 2015124, 2016152, 2017248, 2018307, 2019334건으로 매년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 증강현실 애플리케이션 출원현황 (2015년~2019년)  © 특허뉴스

 

출원인 유형을 살펴보면, 중소기업 42.7%, 개인 31.3%, 대기업 13.6%, 대학 8.3%, 연구기관 3.9% 순으로 출원을 많이 한 것으로 나타났고, 응용 분야별로는 교육, 여행, 전시 등 콘텐츠 서비스 분야가 55.9%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고, 이어 마케팅, 구매 등 쇼핑 분야가 30.2%, 건설, 제조 등 산업 분야가 7.1%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증강현실 앱 특허출원이 활발한 이유는 2017포켓몬고와 같은 증강현실 게임이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어 상업적으로 크게 성공한 사례가 등장함에 따라 업체들이 증강현실 시장에 관심을 갖고, 다양한 분야에서 새로운 서비스의 발굴과 기술 개발에 집중한 결과로 분석된다.

 

또한 이동통신 기술의 발달로 대용량의 영상 데이터를 빠르게 처리할 수 있을 정도로 최근 스마트폰의 성능이 향상되었고, 구글과 애플이 스마트폰을 위한 증강현실 개발도구를 출시하면서 손쉽게 애플리케이션을 제작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됨에 따라 개발에 대한 진입장벽이 낮아진 것도 특허출원의 증가세를 이끈 주요 원인으로 파악된다.

 

특허청 김현수 전자상거래심사과장은 그동안 증강현실 기술은 게임이나 방송 등 일부 분야에서 제한적으로 활용되어 왔으나, 코로나 19의 여파로 비대면 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면서 쇼핑이나 여행과 같은 실생활 분야로 적용 범위가 점차 확대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앞으로 시장 경쟁이 본격화되면 증강현실 기술에 대한 특허출원이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우수한 기술을 개발하는 것은 물론 개발 초기 단계부터 핵심기술을 특허화하는 전략을 수립하는 것이 중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증강현실,app,포스트코로나,코로나19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