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동향] 실감영상 핵심 특허기술 출원... 우리기업 두각 나타내

글로벌 순위에서 삼성 2위, ETRI 5위, LG 6위

특허뉴스 박진석 기자 | 기사입력 2020/12/21 [15:21]

[특허동향] 실감영상 핵심 특허기술 출원... 우리기업 두각 나타내

글로벌 순위에서 삼성 2위, ETRI 5위, LG 6위

특허뉴스 박진석 기자 | 입력 : 2020/12/21 [15:21]

 

코로나19로 인한 원격회의와 온라인수업이 일상화되며 홈트레이닝, 비대면 콘서트 등 비대면 서비스가 확산하고 있다. 비대면 서비스를 실감나게 하기 위해선 실감영상을 구현하는 기술이 필수다. 실감영상을 구현하는 핵심기술은 대형화면에 4K 이상 수준의 고해상도의 영상을 제공하는 초고화질TV(UHDTV) 방송기술, 현장감·몰입감을 제공하는 가상현실(VR) 기술 및 증강현실(AR) 기술, 실감영상 압축기술 등이다.

 

특허청의 세계 5대 특허청인 IP5 특허동향 조사결과(‘17~‘20.6)에 따르면 우리기업(연구소 및 개인 포함)의 초고화질TV(UHDTV),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등 실감영상을 구현하기 위한 핵심기술 특허출원이 세계 2위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실감영상 구현 핵심기술 세계 주요출원인(1~10위) 현황  © 특허뉴스

 

각 국 특허청에 출원한 국적별 출원인 조사결과, 미국인이 출원한 특허(1,897, 34.0%)가 가장 많고, 한국이 2(1,178, 21.3%)이며, 일본(1,017, 18.4%), 중국(701, 12.7%) 순이다.

 

주요 다출원 기업을 살펴보면 삼성이 글로벌 순위 2, ETRI 5, LG6위를 기록하는 등 우리기업 및 연구기관이 세계에서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퀄컴(Qualcomm)1위를 기록하며 가장 많은 특허를 출원했고, 텐센트, 메디텍, 파나소닉 등 기업들이 다출원 기업 순위에 이름을 올렸다.

 

각국 특허청에 등록된 국적별 등록기준으로는 미국인이 가장 많고(583, 39.9%), 일본(341, 23.3%)에 이어 한국이 3(280, 19.2%)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중국(124, 8.5%) 순이다.

 

실감영상 구현 핵심기술은 비대면 교육, 비대면 고객상담, 비대면 공연 및 스포츠관람 등 앞으로 온·오프라인 산업전반에 응용될 있고, 시간과 공간의 한계를 극복하면서 실제처럼 체험하고 소통하는 각종 서비스로의 진화를 가능하게 한다.

 


특허청 엄찬왕 전기통신기술심사국장은 비대면은 우리 사회가 피할 수 없는 현상으로 실감영상 구현 핵심기술은 각종 비대면 서비스가 사용자들에게 확산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예상되며, 기업들은 비대면 사회라는 시대적 흐름에 맞춰 관련 기술의 조속한 권리화를 통해 시장을 선점하는 특허 전략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실감영상,가상현실,증강현실,초고화질TV,비대면,퀄컴,삼성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