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아세안 진출하는 우리기업, 지식재산권은 전략적 무기

2020년 아세안 지식재산권 획득 전략 세미나 열려... 22일, 특허청 공식 유튜브 채널 통해 개최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0/12/21 [16:05]

[종합] 아세안 진출하는 우리기업, 지식재산권은 전략적 무기

2020년 아세안 지식재산권 획득 전략 세미나 열려... 22일, 특허청 공식 유튜브 채널 통해 개최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0/12/21 [16:05]

 

특허청은 아세안 국가들에 진출하는 기업들을 대상으로 아세안 지식재산권 획득 전략 세미나22일 오후 2시 특허청 공식 유튜브 채널(ttps://www.youtube.com/user/kipoworld)을 통해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장기화된 미·중 통상마찰 이후 우리기업의 주요 투자대상국이자 생산거점으로의 아세안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고 있는 상황에서, 우리기업이 지식재산을 통해 현지에서 빠르게 정착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자리로 마련되었다.

 

그동안 특허청은 아세안 개별 국가들의 지식재산 보호 환경 개선을 위해 노력하는 한편, 해당 지역에 진출하는 우리기업이 개선된 보호환경 속에서 지식재산권 혜택을 제대로 누릴 수 있도록 아세안 개별 국가들과 지식재산 심사협력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발전시켜 왔다.

 

이러한 노력으로, 싱가포르, 필리핀, 베트남, 말레이시아에 진출하는 우리기업은 한국에서 등록받은 특허와 동일한 특허를 현지에서 출원하면 매우 신속하게 심사를 받을 수 있게 되었다.

 

캄보디아, 라오스, 브루나이에 진출하는 우리기업은 한국에서 등록받은 특허가 있는 경우 해당국에 출원만하면 별도 심사과정 없이 한국 등록특허의 효력을 그대로 인정받을 수 있다.

 

특히 캄보디아는 한국기업 또는 한국인이 출원한 모든 디자인을 다른 출원에 비해 빨리 등록해 주는 디자인 신속등록 제도까지 운영하고 있어, 캄보디아 진출 기업은 더욱 광범위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이번 온라인 세미나는 아세안 국가별로 시행되고 있는 이러한 특허 및 디자인 심사협력 프로그램들의 주요내용과 본 프로그램을 활용한 현지 진출 성공사례를 소개하고, 이러한 프로그램들을 제대로 활용할 수 있는 전략들을 안내할 예정이다.

 

또한, 설명회 마지막 순서에는 아세안 시장으로 진출한 기업들이 현장에서 실제로 겪는 지식재산 관련 애로사항을 해결할 수 있는 1:1 상담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특허청 정연우 산업재산보호협력국장은 최근 아세안 10개국이 참여하는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최종 서명이 이루어지면서 아세안 시장에서 지식재산권을 획득하고자 하는 기업은 더 늘어날 것이다라고 전망하면서, “특허청은 우리기업들이 지식재산을 통해 아세안에서 더 쉽게 정착하고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아세안 국가들과 협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겠다는 다짐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특허청,아에안,전략세미나,미중통상마찰,RCEP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