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특허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8월 수상자 선정
자동차 산업의 성장에 기여한 공로 인정
특허뉴스 이성용기자 기사입력  2017/08/09 [17:32]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8월 수상자는 현대자동차(주) 장경준 팀장, (주)엔디포스 이창후 이사가선정했다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가 밝혔다.
 
장경준 팀장은 해외 의존도가 높은 자동차 엔진과 변속기의 제어 기술을 국산화 개발과 산업화로 자동차 산업의 성장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되어 수상자로 선정되었다.
 
그동안 우리 자동차의 엔진과 변속기 본체(하드웨어)는 독자 개발․생산 했지만 그 제어 기술(소프트웨어)은 해외 선진기업에 의존하여 성능 개선과 배출가스 및 연비 규제 대응에 많은 어려움이 뒤따랐다.
 
장경준 팀장은 자동차의 적합성을 높인 가솔린 엔진 제어 기술과 연비를 개선한 변속기 제어 기술을 개발․국산화하고 수십 종의 차량에 탑재․양산함으로써 기술수입 대체효과 창출, 생산원가 절감 및 성능 향상 등 우리나라 자동차 산업의 경쟁력 향상에 많은 공을 쌓았다.
 
이 기술을 탑재한 엔진(카파 1.4리터 가솔린 터보직접분사엔진)은 2017년 세계 10대 엔진에 선정(미국 자동차 전문미디어 워즈오토)되고, 관련 하이브리드 차량은 세계 최고 수준의 연비를 달성하는 등 기술의 우수성을 국제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장경준 팀장은 “수상의 영예는 적극 지원해 준 회사와 기술개발을 위해 똘똘 뭉친 현대자동차 그룹 3사 동료들 덕분”이라며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연구개발에 전념할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수상자인 이창후 이사는 뛰어난 성능의 전자기기용 점착 테이프 소재 개발을 통해 전자 제품의 품질 향상과 우리 소재 산업의 성장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그동안 해외 선진기업의 제품을 중심으로 공급․활용되고 있었는데 스마트 기기의 품질 경쟁력에 따라 내구성이 중요해 지고 방수․방진을 위한 소재의 적용이 대두되고 있다.
 
이창후 이사는 해외 선진 기술을 넘어 방수성, 내충격성, 재사용성 등 뛰어난 성능과 가격 경쟁력을 확보한 점착 소재 및 양면 테이프를 개발함으로써 전자 기기의 품질․가격 경쟁력 향상과 수입 대체효과 창출 등 우리 소재․부품 산업의 성장에 기여하였다.
 
개발 제품은 국내․외 대표 스마트폰 제조기업에 판매되어 그 기술성을 인정받고 있다. 이를 통한 기업의 매출 증대 및 해외 시장 점유율 확대가 성과로 이어지고 있다.
 
이창후 이사는 “연구개발을 아낌없이 지원해준 선․후배 및 동료 임직원들께 감사드리며, 동료들과 함께 최고의 기술과 제품을 개발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할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대한민국 엔지니어상’은 산업현장의 기술 혁신을 장려하고 기술자를 우대하는 풍토를 조성하기 위해 매월 대기업과 중소기업 엔지니어를 각 1명씩 선정하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수여하는 시상이다.
 
 

2017년 8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수상자(장경준) 연구성과
 
 
▲     © 특허뉴스


제어로직 작동 개요 및 국산화
작동개요 : 센서 신호를 기반으로 제어 알고리즘에 의해 액츄에이터를 제어
국산화 범위 : 제어알고리즘 개발, 소프트웨어 설계/검증, 코딩, 시뮬레이터 시험 등 제어로직 개발 전과정을 국산화 완료
 
 
▲    © 특허TV
 

엔진 제어로직 아키텍쳐
 

 

2017년 8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수상자 이창후의 연구성과
 
▲     © 특허TV

 

개발제품 개발배경 및 성과
 
 
 
▲     © 특허TV

 
▲     © 특허TV

 

개발제품 테스트결과
 



기사입력: 2017/08/09 [17:32]  최종편집: ⓒ e-patent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엔지니어상,장경준,이창후,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자동차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