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이언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이언스] 고려인삼으로 피부주름을 개선할 수 있다
고려인삼에서 탁월한 피부미용개선 효능이 있는 소재를 발굴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기사입력  2017/11/10 [15:50]

 
한국식품연구원 인삼연구팀 임태규 박사 연구팀은 서울대학교 이기원 교수와 공동으로 우리나라 고려인삼에서 피부주름을 억제할 수 있는 소재를 발굴하고 효능을 입증한 결과를 발표했다.

최근 소비자들의 피부노화를 억제하고자 하는 노력은 직접적으로 바름으로써 나타내는 효능 이외에도 기능성식품을 섭취함으로써 피부노화방지 효과를 보고자 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

이러한 의미에서 새롭게 대두되고 있는 개념은 이너뷰티로 국내 이너뷰티관련 시장은 지난 5년간 연평균 68.2%의 급성장을 보이고 있으며 올해 시장 규모는 5,000억 원 안팍으로 추정된다.

연구팀은 우리나라 대표 약용식물인 고려인삼내 다양한 소재의 피부미용개선 효능을 진행하였으며, 그 결과로 피부주름개선 효능이 있는 진세노사이드 20(S)-protopanaxadiol (20(S)-PPD)를 발굴했다.

발굴한 진세노사이드 20(S)-PPD는 자외선에 의해 증가한 주름생성인자, MMP-1의 발현을 확연하게 감소시키는 것을 확인했고 이에 관한 분자기전을 밝혀 국제적 학술지인 Journal of Cellular Biochemistry에 게재했다.

인체 피부에 직접 도달하는 태양광 자외선조사 모델을 통해 실험한 결과, 20(S)-PPD는 태양광 자외선에 의하여 증가한 주름생성인자, MMP-1의 발현을 억제하는 효능을 확인하였으며, 기존에 잘 알려진 기능성 소재인 Compound K보다 2배 이상의 높은 효능이 관찰됐다.

3차원 인체피부모사판 (3D human skin equivalent model)을 이용한 실험결과에서도 20(S)-PPD의 피부주름억제 가능성을 입증했으며 분자생화학적인 실험결과를 통하여 20(S)-PPD가 세포내 염증성 신호전달체계인 MEK1/2-ERK-p90RSK와 MEK3/6-p38를 억제함으로써 위와 같은 효능이 나타남을 제시했다.

현재 연구팀은 우리나라 고려인삼뿐만 아니라 전통자원의 다양한 기능성 및 작용기전 규명의 연구를 진행해 우리나라 전통식품의 우수성에 대한 구체적이고 과학적인 근거를 제시하는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임태규 박사(한국식품연구원)는 “우리나라 고려인삼의 성분은 화장품의 성분으로서의 피부건강 증진의 효과가 있을 뿐 아니라, 식품으로 섭취했을 때에도 자외선에 의한 피부노화를 억제하는 효능이 기대되기 때문에 최근 이슈되고 있는 신규 이너뷰티 소재로서의 개발 가능성이 충분하고 이를 기반으로 침체되어 있는 고려인삼 산업의 신규 시장이 열릴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7/11/10 [15:50]  최종편집: ⓒ 특허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려인삼, 피부주름, 한국식품연구원, 임태규박사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