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이언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이언스] 전기 대신 열로 스핀전류를 얻는 소재기술 개발
자성메모리의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
특허뉴스 염현철 기자 기사입력  2017/11/24 [19:40]

박병국 교수연구팀이 자성메모리(MRAM)의 새로운 동작 원리인 열로 스핀전류를 생성하는 소재기술을 개발했다.

이 연구는 이경진 고려대 교수, 정종율 충남대 교수와 공동으로 수행했다.
자성메모리는 실리콘 기반의 기존 반도체 메모리와 달리 얇은 자성 박막으로 만들어진 비휘발성 메모리 소자다.

외부 전원 공급이 없는 상태에서 정보를 유지할 수 있으며 집적도가 높고 고속 동작이 가능한 장점이 있어, 차세대 메모리로 개발되고 있다.

자성메모리의 동작은 자성소재에 스핀전류를 주어 자성의 방향을 제어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이때 기존 자성메모리는 스핀전류를 전기로 생성하는데, 이번 연구에서 열로 스핀전류를 발생시키는 소재기술을 개발했다.

그동안 열에 의해 스핀전류가 생성되는 현상, 즉 스핀너런스트 효과(Spin Nernst Effect)가 이론적으로는 발표되었으나, 최근까지 기술적 한계로 실험적으로 증명되지 못했다.

하지만 이번 연구에서 스핀궤도결합이 큰 텅스텐과 백금 소재를 활용하고 스핀너른스트 자기저항 측정방식을 도입해 스핀너른스트 효과를 실험적으로 규명했고, 열에 의한 스핀전류의 생성효율이 기존의 전기에 의한 스핀전류의 생성효율과 유사함을 밝혔다.

한편 열에 의해 동작하는 자성메모리의 개발은 전력소모를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어 웨어러블, 모바일 및 사물인터넷 등 저전력 동작이 요구되는 전자기기의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    스핀너른스트 현상을 이용한 열인가 자성메모리의 개략도. 자성메모리에 온도구배에 의해서 생성되는 스핀전류로 정보를 기록하는 새로운 개념의 자성메모리 동작방식. © 특허뉴스

 
▲   스핀너른스트 기반 열인가 스핀전류 생성에 관한 주요 연구 결과  © 특허뉴스


 

기사입력: 2017/11/24 [19:40]  최종편집: ⓒ 특허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박병국교수, 자성메모리, MRAM, 스핀전류, 소재기술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