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동향] 2018 반도체 수출 증가세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기사입력  2018/02/05 [11:13]

반도체 수출에 청신호가 켜졌다.
우리나라 수출을 이끌었던 반도체 수출이 2018년에도 증가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수출 증가율이 작년에 비해 낮은 18.6%로 예상되고 있으나, 평년에 비하면 높은 수준이라는 설명이다. 

산업연구원(KIET)이 1일 발표한 “메모리 반도체 경기 전망과 발전과제” 보고서에 따르면 2018년에도 반도체가 수출을 이끌어갈 것으로 예측했다. 

보고서는 금년에도 글로벌 메모리 반도체시장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반면, 메모리공급은 아직도 과점적 공급구조에서 벗어나지 못했고, 특히 D램의 공급능력이 수요를 충족할 만큼 확대하지 못한 것에 기인한다고 밝혔다.

데이터센터,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 등의 급속한 구축확대 따른 핵심부품인 반도체의 수요 증대가 계속될 것으로 보인 반면, 공급은 금년에도 크게 확대하지 못한다는 전망이다. 
 
주대영 연구위원은 “국내 반도체산업의 지속성장과 새로운 기회를 갖기 위해, D램과 낸드플래시의 제조기술 강점은 유지하되, 4차 산업혁명관련 로직반도체 기술을 조기에 획득하여 새로운 도약기회를 가져야 할 것” 이라고 강조했다. 


기사입력: 2018/02/05 [11:13]  최종편집: ⓒ 특허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반도체,메모리,데이터센터,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