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특허청, 운영지원과장에 첫 민간경력 특별채용출신 임명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기사입력  2018/10/19 [14:44]


▲ 특허청 운영지원과장 박종주     © 특허뉴스
특허청은 개청 이래 최초로 운영지원과장에 민간경력 특별채용(박사특채, 기술직) 출신의 박종주(65년생) 과장을 임명했다고 19일 밝혔다.
 
박종주 과장은 성균관대 기계설계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에서 박사를 취득한 후, 박사특채로 97년 특허청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국토환경심사과장, 특허심판원 심판관, 특허심사기획과장 등 특허청의 주요보직을 거치면서 적극적인 업무 추진 능력을 인정받고 있다.
 
특허청은 운영지원과장에 처음으로 민간경력 특별채용(박사특채, 기술직) 출신을 임명하여 전문성을 갖춘 다양한 인재가 적재적소에서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8/10/19 [14:44]  최종편집: ⓒ 특허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특허청, 운영지원과장, 박종주, 민간경력, 특별채용출신, 박사특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