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특허청, ‘2018 발명교육 컨퍼런스’ 11월 23∼24일 대전에서 개최
경남 개양중 김결수 교사 최우수 발명교육대상 수상, 경남 문선초 김보람 교사 최우수 발명교육 연구대회 수상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기사입력  2018/11/22 [17:20]


특허청은 11월 23일부터 24일까지 2일간 대전 유성호텔에서 ‘2018 발명교육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아울러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2018 대한민국 발명교육대상’과 ‘전국교원 발명교육 연구대회’ 시상식이 동시에 개최된다.
 
금년 ‘대한민국 발명교육대상’의 최우수상인 국가지식재산위원장상은 경남 개양중 김결수 교사가 수상한다.
1997년부터 현재까지 발명동아리 활동과 발명교육 연구실적 7건 등 발명교육 및 발명문화 확산에 공헌한 기여가 인정됐다.
또한 ‘전국교원 발명교육 연구대회’의 최우수상인 교육부 장관상은 경남 문선초의 김보람 교사가 수상한다.
‘발명교육과 SW교육이 함께하는 창의적 문제해결력 OPEN 프로젝트’라는 연구주제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올해로 7회째 맞이한 이번 컨퍼런스는 ‘4차 산업혁명’ 이라는 화두에 부합하기 위해 ‘발명과 미래사회’라는 주제로 기획됐다.
또한 발명교육의 현재를 돌아보고 미래사회를 살펴보는 기조강의에서는 ‘4차 산업혁명과 SF영화로 만나는 발명과 미래사회(영화감독 배광수)’와 ‘발명교육 현재와 미래예측(서울중부교육지원청 교육장 김병오)’이라는 주제의 특강이 진행된다.
 
이어 발명교육을 교사와 학생의 입장에서 바라보는 사례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교사는 김보람 교사, 김명철 교감(前 광주 송정동초)이 학생은 정진우(경기 삼일공고), 권서원 학생(홍익대)이 발제한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이틀에 걸쳐 총 2개의 세션이 운영되고, 전국 17개 시·도 교육청 발명교육 담당 장학관(사), 발명교육센터 교사, 발명영재학급 및 특성화고 교사 등 약 2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김태만 특허청 차장은 “4차 산업혁명과 더불어 상상력과 창의력을 바탕으로 한 창의발명교육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장학관(사), 발명교사 등이 발명교육의 확산방안에 대해 지혜를 모으고 발명을 통한 진로개척 경험을 공유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8/11/22 [17:20]  최종편집: ⓒ 특허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특허청, 발명교육 컨퍼런스, 발명교육대상, 4차산업혁명, 경남 개양중 김결수 교사, 경남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