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이언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이언스] ‘배암차즈기(곰보배추)’ 항산화, 항염 효과 확인
플라보노이드 등 페놀화합물 다량 함유, 기관지 질환에 효과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기사입력  2019/04/18 [14:28]

 

농촌진흥청은 배암차즈기(곰보배추)의 기능 성분을 분석한 결과, 생리활성 효과가 입증된 플라보노이드 등 페놀화합물이 다량 함유된 것을 확인했다.

 

▲ 사진_농촌진흥청     © 특허뉴스

 

배암차즈기는 여지초’, ‘설견초’, ‘만병초같은 다양한 이름으로 불린다. 예부터 민간에서 기침과 가래, 천식 등 염증과 기관지 질환을 다스릴 때 사용했다.

 

배암차즈기 성분 분석 결과, 지상부에서 플라보노이드·페놀산 등 주요 기능 성분인 페놀화합물 17종을 확인했다.

 

페놀화합물은 피토케미컬의 하나로, 생리 작용과 대사 조절에 관여하며 항산화, 항염, 항암 효과를 갖는다.

 

실험 결과, 생 시료 100g2.3g의 페놀화합물을 포함해 녹차 생엽 100g0.7g보다 3배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수분 함량87% 기준).

 

배암차즈기의 페놀화합물은 페놀산(37.1%)과 플라보노이드(62.9%)로 구성되며, 주요 페놀산으로는 로즈마린산이 있으며, 플라보노이드는 플라본과 플라바논 계열의 성분으로 나타났다.

 

이 중 플라본 계열의 아글리콘 중 아피제닌(apigenin) 배당체인 코스모시인(cosmosiin)은 이번 연구에서 배암차즈기 내 신규 물질로 최초 보고한 것이다.

 

이와 함께 천식에 걸린 쥐에게 추출물 형태로 7일간 경구 투여했더니 기관지 염증과 과도한 점액 분비가 24% 억제됐다.

 

배암차즈기는 기관지에서 면역 세포를 분비하는 염증 관련 인자(IL-4, IL-5, IL-13)를 줄여 호산구의 폐 유입을 막아주고, 점액 분비를 막아 기관지 염증을 완화한다.

 

연구 결과는 Biological Research(2016), European Food Research and Technology(2018) 등에 논문이 실려 학술적으로도 인정받았다.

 

농촌진흥청은 배암차즈기의 기능 성분 정보를 담은 플라보노이드 데이터베이스 1.0’‘RDA 기능 성분 DB 2.0: 페놀산 편등을 발간, 농업과학도서관(lib.rda.go.kr)에서 PDF로 제공하고 있다. 농식품종합정보시스템(koreanfood.rda.go.kr)에서도 개별 성분함량 조회와 웹 기반 성분 정보 시각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식생활영양과 유선미 과장은 페놀화합물이 풍부한 배암차즈기가 건조분말이나 차, 추출액, 발효액 등 다양한 제품으로 만들어질 것이다. 기능 성분을 꾸준히 연구해 우리 농산물의 가치를 더욱 높여가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4/18 [14:28]  최종편집: ⓒ 특허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농촌진흥청, 배암차즈, 곰보배추, 항암,생리활성효과,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