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동향] IT 기술 접목된 반려동물 용품 특허출원 증가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9/15 [15:06]

[특허동향] IT 기술 접목된 반려동물 용품 특허출원 증가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 입력 : 2019/09/15 [15:06]

  

 

반려동물은 단순히 즐거움을 주는 대상이 아니라 가족 구성원의 일원이라는 인식이 증가하고 있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반려동물 관련 산업 규모도 201415천억원에서 20193조원 정도로 연평균 14.5%씩 성장될 것으로 추정된다.

 

특허청에 따르면, 최근 5년간(‘14~’18) 반려동물 용품에 관한 특허출원은 총1,419건으로 2014140건에서 2018465건으로 3배 이상 증가했다.

 

세부 기술 분야별로는 위생·미용분야가 495건으로 가장 많고, 의류·악세서리 271, 이동장을 포함한 집·가구가 253, 운동·놀이장치가 205, 급수·급식기 178건으로 조사됐다.

 

▲ 사물인터넷(IoT) 접목된 반려용품 관련 특허출원     © 특허뉴스

 

특히, 위생·미용분야는 배변패드부터 배변 여부를 센서로 감지하고 자동으로 처리할 수 있는 장치와 같은 배변처리 용품이 52.7%로 다수를 차지했다. 반려동물을 기를 때 배설물 처리가 주요한 애로사항인 만큼 이를 해결하기 위한 요구가 특허출원에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또한, 반려동물 용품에서도 사물인터넷(IoT)과 같은 정보통신기술(ICT)이 접목된 특허출원이 활발해졌다. 사물인터넷 기술이 접목된 출원이 201428건에서 201866건으로 2배 이상 증가했다.

 

세부 기술 분야별로는 운동·놀이장치 분야가 28.9%로 가장 높고, 웨어러블 디바이스가 부착된 의류·악세서리가 24.3%로 그 다음을 차지했다. 또한 급식·급이기 20.1%, 위생·미용장치 13%, ·가구 10.9%, 홍채 또는 비문(코지문) 인식장치를 포함한 기타가 2.8%로 조사됐다.

 

주요 기술로는 반려동물에 착용된 센서를 기반으로 체온, 운동량과 같은 반려동물의 건강, 감정 및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기술이 있다. 이에 따라 반려동물의 분실이나 안전사고의 위험을 줄이고 건강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홀로 남겨진 반려동물을 위해 온습도 등 반려동물의 주거환경을 조절하거나 물과 사료를 자동으로 제공하는 기술, 공놀이 기구를 원격 조작하거나 목소리를 들려주는 기술이 있다. 사회활동 및 1인 가구가 증가하고 있는 만큼 반려동물에 대한 걱정을 덜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IoT 접목된 반려동물 용품 관련 특허출원 예시     © 특허뉴스

 

한편 출원인의 유형을 보면, 개인이 68.1%로 가장 높고 기업이 201420.7%에서 201826.7%로 증가 추세에 있으며, 특히 대기업은 20140건에서 201831건으로 큰 폭으로 증가했다. 이는 정보통신기술이 접목된 출원이 증가하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신경아 특허청 농림수산식품심사과장은 더불어 살아가는 가족구성원으로서 반려동물을 기르는 사람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반려동물에 대한 관심과 애정을 토대로 다양하고 독창적인 아이디어가 접목된 특허제품 개발이 늘어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IT,IoT,반려동물,특허,배변패드,웨어러블,헬스케어,인공지능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