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식재산권 보호로 K-푸드테크 날개 단다”

한국지식재산보호원-전북특별자치도 업무협약 체결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2/22 [17:50]

“지식재산권 보호로 K-푸드테크 날개 단다”

한국지식재산보호원-전북특별자치도 업무협약 체결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4/02/22 [17:50]

▲ 한국지식재산보호원과 전북특별자치도는 푸드테크 산업에 특화된 지식재산권 보호를 위해 22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지식재산보호원)   © 특허뉴스

 

한국지식재산보호원(원장 ‘김용선’)은 푸드테크 산업에 특화된 지식재산권 보호를 위해 22일, 전북특별자치도(도지사 ‘김관영’)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푸드테크 산업의 고부가 지식재산 창출 및 거래․사업화를 위한 보호체계 확립을 위해 ▲공동 연구, 실증 및 제품개발 시 고려되는 지식재산권 보호 ▲영업비밀·기술 유출 방지 지원 ▲국내·외 지식재산권 분쟁 예방 및 보호 ▲지식재산권 보호를 위한 교육 및 사업 홍보 등에 관한 상호 협력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한국지식재산보호원 김용선 원장은 “푸드테크 산업에 특화된 지식재산권 보호와 영업비밀·기술유출 예방을 위한 기업의 관리 방안 수립을 위해 공공기관과 지자체가 공동으로 노력하기로 한데 큰 의미가 있다”며 “우리 푸드테크 기업들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도약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전북특별자치도 김종훈 경제부지사는 “전북은 대한민국 농생명산업 수도로써, 푸드테크 분야에서 전국 대상으로 스타트업-대기업 간 오픈이노베이션이 활발히 추진되도록 노력 중”이라 밝히고, “한국지식재산보호원과의 협약을 계기로 푸드테크 산업의 지식재산 중요성을 제도화하고 좋은 생태계를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한국지식재산보호원,전북특별자치도,푸드테크산업,지식재산권보호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