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홍장원 대한변리사회 회장 연임 성공... 강력한 드라이브 시사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3/26 [11:41]

[이슈] 홍장원 대한변리사회 회장 연임 성공... 강력한 드라이브 시사

특허뉴스 이성용 기자 | 입력 : 2022/03/26 [11:41]

▲ 42대 대한변리사회 회장에 선출된 홍장원 변리사  © 특허뉴스

 

대한변리사회 제42대 회장 선거에서 홍장원 전 회장이 연임에 성공했다.

 

대한변리사회는 25일 오전 10시 서울 서초구 양재동 엘타워에서 제61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홍장원 전 회장을 42대 회장으로 선출했다. 회장 임기는 2년이다.

 

회원들의 직접 투표로 진행된 이번 선거에서 홍 전 회장은 전체 투표수 653표 가운데 483(73%)를 얻어 역대 최연소 후보로 나선 엄정한 후보(170)313표 차이로 따돌리고 회장에 당선됐다.

 

▲ (좌) 대한변리사회 제42대 회장에 당선된 홍장원 회장이 당선소감을 말하고 있다. (우) 대한변리사회 제61회 정기총회 모습(사진제공=대한변리사회)  © 특허뉴스


홍 회장은 지난 2년간 무자격 불법 변리행위 및 저가 수임 근절, 특허침해소송에서 변리사 소송대리권, IP가치평가 시장에서 변리사 역할 제고 등을 위해 노력했다, “지난 성과들이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앞으로 2, 더욱 최선을 다해 회무를 수행해 나가겠다고 당선 소감을 말했다.

 

앞서 홍장원 회장은 변리업계 환경은 여전히 녹록치 않다지난 2년 쉼 없이 달려왔다. 임무완수와 함께 7대 공약을 반드시 성사시켜 지식재산업계를 정상화시키겠다고 포부를 밝힌 바 있어 앞으로 임기 2년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이 밖에도 이날 정기총회에서는 2022년 결산 승인 및 2023년 사업계획을 심의의결했다.

 

한편, 이날 정기 총회에는 김용래 특허청장을 비롯해 내외 귀빈 및 회원 670여명이 참석했으며, 코로나 19 확산 예방을 위한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